Home >> 고전미술관 >> 국내 고전미술 >> 김득신의 세계

 

   고전미술관

고전미술관

국내 고전미술

서양 고전미술

중국 고전미술

일본 고전미술

 

고전미술관련사이트

고전미술 갤러리

국보보물 갤러리

 

회원 자유게시판

회원 미술자료실

미술 이론자료실

 




< 김득신의 작품세계 >


추강희압(秋江戱鴨)

김홍도 풍속화를 계승.서민생활


1754(영조 30)∼1822(순조 22). 조선 후기의 화가. 본관은 개성. 자는 현보(賢輔), 호는 긍재(兢齋), 초호는 홍월헌(弘月軒).화원이었던 응리(應履)의 아들이며, 응환(應煥)의 조카이다.
화원으로 첨중(僉中)을 지낸 한중흥(韓重興)의 외손자이다. 동생인 석신(碩臣)·양신(良臣), 그리고 아들인 건종(建鍾)·수종(秀鍾)·하종(夏鍾)이 모두 화원이었다. 그 또한 화원으로 초도첨사(椒島僉使)를 지냈다.

1791년 정조어진(正祖御眞)의 원유관본(遠遊冠本)을 그리는 데에 이명기(李命基)·김홍도(金弘道)·신한평(申漢坪) 등과 함께 참여하였다.풍속화가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이밖에 도석인물(道釋人物) 및 산수·영모(翎毛)도 잘 그렸다.

각 분야에 걸쳐 김홍도의 영향을 크게 받았으며, 풍속화의 경우 더욱 두드러진다.특히, 김홍도의 후기 화풍을 계승하면서 산수를 배경으로 더 삽입시켰고, 또 해학적 분위기와 정서를 좀더 가미하여 그에 못지않은 역량을 발휘하였다.
그는 풍속화에서 김홍도의 전통을 이은 대표적 화가로 손꼽히고 있을 뿐 아니라, 〈곽분양행락도 郭汾陽行樂圖〉(국립중앙박물관 소장)와 같은 공필(工筆)의 고사도(故事圖)를 남기고 있어 보다 다양한 일면을 보이고 있다.산수와 영모에서도 서정성 높은 작품을 남겼다. 대표작으로는 〈파적도 破寂圖〉(간송미술관 소장)·〈풍속화첩〉(간송미술관 소장)·〈귀시도 歸市圖〉(개인 소장)·〈풍속팔곡병 風俗八曲屛〉·〈오동폐월도 梧桐吠月圖〉(개인 소장)·〈신선도〉(호암미술관 소장) 등이 있다.
 

작품보기

파적도 破寂圖

  투전도(鬪錢 圖)

대장간

파적도 破寂圖

투전도(鬪錢 圖)

대장간

성하직구(盛夏織구)

추강희압(秋江戱鴨)

「노상알현도」

성하직구(盛夏織구)

추강희압(秋江戱鴨)

노상알현도

추계유금도(秋谿遊禽圖)

 자리짜기

사대부행락도

추계유금도(秋谿遊禽圖)

자리짜기

사대부행락도

주막거리

산수도(山水圖)

수하일가도 (樹下一家圖)

주막거리

산수도(山水圖)

수하일가도 (樹下一家圖)

그림을 클릭하시면 설명과 함께 큰 그림을 보실 수 있습니다.

◇  국내 고전미술로


ⓐⓡⓣTOWOOART-미술전문사이트

회사소개 | 사업제휴 | Contact Us |광고문의 |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개인정보보호정책              

 

Copyright ⓒ 1999-2007 Towooart Co.,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TEL: 02-363-7970  010-7286-8841. FAX: 02-3148-5151